장마 후 폭염 피해 주의!...고추, 생강 등 양념채소
상태바
장마 후 폭염 피해 주의!...고추, 생강 등 양념채소
  • 권기상 기자
  • 승인 2020.08.25 1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동시농업기술센터, 시기적절한 관수, 병해충 방제 당부
▲안동시농업기술센터 전경.
▲안동시농업기술센터 전경.

[안동=안동뉴스] 장마 이후 이어지는 폭염으로 양념채소에 병해충과 생리장해 발생 가능성이 높아져 재배 농가에 시기적절한 농작물 관리와 방제를 당부했다.

25일 안동시농업기술센터에 따르면 긴 장마 이후 농작물이 연약해진 상황에서 기온이 급격히 올라 고온다습한 기후가 되면 병해충와 생리장해 발생이 쉬운 환경이 된다. 특히 고추에는 탄저병, 시듦증상, 수정 불량, 담배나방 등이 발생되며, 생강에는 뿌리썩음병, 무름증상, 파밤나방 등이 발생되어 생산량 및 품질이 떨어지게 된다. 

고추 수확이 시작된 후에는 관수를 하여 양분 흡수 불균형을 막고 수확량을 올릴 수 있도록 해야 하며, 생육이 저하된 포장에는 요소 0.2% 또는 제4종복합비료로 엽면시비를 하는 것이 도움이 된다. 그리고 생강에는 4~5일 정도 간격으로 충분한 관수를 해주고 차광망을 설치해 줄기 데임현상으로 인한 피해를 예방해야 한다. 또한 고온다습한 환경으로 병해충 발생이 증가되고 있기 때문에 시기적절하게 전용약제를 통해 방제를 철저히 해야 한다. 

안동시농업기술센터에서는 “긴 장마 이후 이어지는 폭염으로 농작물 생육이 저하된 상황에서는 병해충 및 생리장해 피해가 크다”며 “작물 생육상태를 살피고 비료 살포와 관리를 하면서 농약 안전사용기준을 지켜 병해충을 시기적절하게 방제해야 한다.”고 말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