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천군, 올해 첫 벼베기...개포면 경진들 해담쌀 수확
상태바
예천군, 올해 첫 벼베기...개포면 경진들 해담쌀 수확
  • 이구호 객원기자
  • 승인 2020.08.25 17: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생종 벼 재배단지에서 생산, 도시지역 농협하나로마트 유통
▲김학동 예천군수가 올해 첫 벼베기를 하고 있다.
▲김학동 예천군수가 올해 첫 벼베기를 하고 있다.

[예천군=안동뉴스] 25일 오전 11시 예천군 개포면 경진들 조생종 벼 재배단지에서 올해 첫 벼베기를 했다.

이날 수확한 햅쌀 품종은 ‘해담쌀’로 지난 4월 25일 모내기를 했다. 햅쌀은 예천군농협쌀조합공동사업법인(이하 ‘농협조공법인’)과 계약 재배한 것으로 전량 수매‧가공한 후 추석 전 대구, 부산 등 도시지역 농협하나로마트를 통해서 소비자들 식탁과 추석 제사상에 오를 예정이다.

농협조공법인에서는 올해 조생종벼 41ha를 계약 재배하고 9월 2일까지 매입해 340여톤 햅쌀을 생산 할 계획이며 벼 생육 상태도 평년과 비슷한 상태를 보이고 있어 작황은 평년 수준을 유지할 것으로 예상했다.

김학동 군수는 “코로나19와 유래 없는 긴 장마 등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고품질 쌀을 생산할 수 있도록 노력을 기울인 농업인들의 노고에 깊은 감사를 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예천쌀은 내성천과 낙동강변 비옥한 토질에서 재배되고 최신시설을 갖춘 미곡종합처리장에서 위생적으로 가공해 미질이 우수하고 밥맛이 좋아 소비자들에게 큰 인기를 얻고 있으며 군에서는 지속적인 품질관리를 통해 고품질 예천쌀 생산을 위한 노력을 기울여 나갈 계획이라고 전해졌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