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천 쌀, 제주도민 입맛 사로잡아...쌀 홍보 나눔 행사 개최
상태바
예천 쌀, 제주도민 입맛 사로잡아...쌀 홍보 나눔 행사 개최
  • 이구호 객원기자
  • 승인 2020.08.27 10: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품미’ 제주도 대형마트, 요양병원 등 납품 인기!
▲행사사진
▲행사사진

[예천군=안동뉴스] 지난 26일 제주도 경제통상진흥원에서 예천 쌀 우수성을 알리고 제주도 첫 판매를 기념하기 위해 예천 쌀 홍보 나눔 행사가 열렸다.

이번 행사는 경북도청 신도시 소재 곳간가득(대표 이희연) 주관으로 추진됐으며 예천 쌀을 비롯한 장유원영농조합법인 참기름, 장류 제품을 나눠주며 예천의 우수한 농‧특산물을 선보였다.

제주도는 지리적 여건상 전라도 지역에서 생산된 쌀이 주로 판매됐으나 지난 4월 곳간가득 중계로 예천 ‘일품미’가 성진쌀상회를 통해 6월 말까지 50톤을 납품했으며 하반기에 150톤을 추가로 납품 할 계획이다.

특히, 일품미는 우수한 품질을 인정받아 제주도 대형마트, 요양병원과 6차 산업업체인 제주마미, 하효맘협동조합에 납품돼 감귤과즐, 호끌락칩스 제품 생산에 공급되는 등 인기를 누리고 있다.

이희연 대표는 “예천 쌀이 제주도에서 품질을 인정받고 있어 기쁘고 농‧특산물 판매와 홍보를 통해 농가에 도움이 될 수 있는 가교 역할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예천군 담당자는 “예천 쌀은 예로부터 미질이 좋아 조선시대 임금님께 진상했을 정도로 밥맛이 우수해 제주도민 입맛을 사로잡고 있다.”며 “다양한 유통 채널 확보로 농‧특산물 판매 확대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