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천군 곤충연구소, 꿀벌로 두 마리 토끼 잡는다!
상태바
예천군 곤충연구소, 꿀벌로 두 마리 토끼 잡는다!
  • 이구호 객원기자
  • 승인 2021.02.17 11: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품종 육성ㆍ호박벌 보급 확대로 농가 소득 증대

[예천군=안동뉴스] 예천군 곤충연구소는 꿀벌 신품종 육성과 화분매개 수정벌인 호박벌 보급 확대, 식용곤충산업 활성화, 곤충산업 전문인력 양성 등에 주력할 방침이라고 17일 밝혔다.

꿀벌 신품종 육성을 위해 국립농업과학원에 꿀벌 유전자원으로 등록돼 있는 5개 품종을 남해 추도, 추봉도 등 격리육종장에서 꿀 수집능력,  산란력, 질병 저항성, 월동성 등을 개량할 계획이다.

특히, 벌꿀 다수확 신품종인 ‘장원’ 기본종을 전국 농업기술센터와 여왕벌 양성 사업자에게 유상 보급해 양봉농가 소득증대에 기여하고 있으며 올해 농촌진흥청으로부터 4년간 공동연구비 3억2천여 원을 지원 받아 양봉산물 다수확과 질병 저항성이 우수한 신품종을 국립농업과학원과 공동 육성하기로 했다. 

곤충연구소 주력 산업곤충인 화분매개곤충 호박벌 완성봉군 3천통, 우량 여왕벌 2만수를 전국 과수ㆍ시설원예 농가를 비롯한 수정벌 생산업체에 분양하고 체리, 백향과, 무화과 등 아열대 작물에 대한 방사 실험으로 사용작물을 다양화 해 나갈 계획이다.

아울러, 최근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식용곤충 농가를 위해서 경상북도의 지원을 받아 곤충자원 선별과 소재화를 추진하고 기업체는 상품개발과 판매를 담당해 나감으로써 농가는 곤충사육과 생산에만 전념할 수 있는 시스템을 갖춰 나갈 계획이다.

또한, 소비자들이 원하는 스타상품 개발, 유통라인 확대, 곤충자원의 기능성 홍보강화로 곤충농가들의 경쟁력을 증대시키는 한편 지역 곤충산업 인력양성을 위해 산업곤충대학, 양봉대학을 1년 과정으로 3월부터 운영할 예정이다.

김학동 군수는 “농가 소득과 직결될 수 있는 꿀벌 우수품종 육성보급, 식용곤충 사육기술 개발, 우량 호박벌 보급과 사용작물 다양화 등을 지속적으로 추진 할 계획”이라며 “곤충축제를 통한 지역 홍보, 곤충과 지역 관광 자원의 융합, 곤충을 이용한 고품질 청정 농산물 생산 등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예천군은 1997년부터 곤충을 활용한 친환경 농산물 생산과 농가 소득창출을 위해 화분매개곤충 농가보급 사업, 꿀벌 우수품종 육종사업, 식용곤충 특화단지 조성 등을 추진하고 있다.

2014년 환경부 ‘생물 다양성 관리 기관지정’ 및 ‘호박벌 특화 센터 유치’, 2015년 꿀벌 신품종 1호 ‘장원’ 육성과 국립농업과학원 유전자원관리기관 지정, 2019년 신활력플러스사업 선정 등 굵직한 성과를 거둔바 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