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 중구동, 어려운 대학생 거주지 정리와 이사 지원
상태바
안동 중구동, 어려운 대학생 거주지 정리와 이사 지원
  • 권기상 기자
  • 승인 2021.04.27 10: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려움에 처한 주민 향해 도움의 손길 내밀어

[안동=안동뉴스] 안동시 중구동 행정복지센터와 중구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회원 20여 명은 지난 23일 어려움에 처한 대학생의 거주지 생활쓰레기 정리와 이삿짐 나르기 등의 도움의 손길을 나눴다.

27일 시에 따르면 저소득으로 생계비를 지원받고 있는 세대인 대학생 A씨는 정신질환을 앓고 있는 어머니와 함께 생활해 오고 있었다. 그러나, 최근 정신질환의 악화로 어머니가 병원에 입원함에 따라 함께 거주할 수 없게 돼 중구동행정복지센터에 도움을 요청했다.  

이에 중구행정복지센터에서는 공무원, 공공근로 등 자체 인력뿐 아니라 공적서비스로 채워 줄 수 없는 부분에 대해 중구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와 지원방안에 대해 논의, A씨 가족이 임차하고 있는 관내 원룸 3곳에 대하여 혼자 처리가 어려운 생활 쓰레기는 모아서 버려주고, 보관이 필요한 이삿짐들은 새로운 거주지에 옮길 수 있도록 도와 주었다. 

해당 세대의 어려운 사정을 알게 된 안동시 좋은 이웃들 자원봉사자들과 안동시 사례관리담당자도 이날 짐을 정리하는 데에 일손을 보탰다. 

송금옥 중구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장은 “본인 일처럼 도와준 협의체 위원들께 고마운 마음을 전하며, 학생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고 앞으로도 이웃복지를 실천하기 위해 힘쓰겠다.”라고 했다.

중구동에서는 정신질환으로 일상생활이 어려운 이웃이 더 있을 것으로 예상하고, 안동시정신건강복지센터 등 관련 단체와 협력을 통해 대상자 발굴하고 관리에 힘쓸 예정이라고 전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