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시유소년야구단, 전국 대회 준우승... 창단 1년만 첫 입상
상태바
안동시유소년야구단, 전국 대회 준우승... 창단 1년만 첫 입상
  • 권기상 기자
  • 승인 2021.06.02 13: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동=안동뉴스] 지난해 5월 창단한 대한유소년야구연맹 소속 안동시유소년야구단(감독 강민규)이 지난달 30일 열린 제1회 횡성군수배 전국유소년야구대회에서 꿈나무(현무)리그에서 준우승을 차지했다. 

또 이 대회에서 김유준 선수가 우수 선수상, 강민규 감독이 우수 감독상을 수상하며 안동시유소년야구단의 첫 전국대회 입상을 빛냈다.

안동시유소년야구단은 창단한 지 1년 밖에 되지 않는 신생팀이다. 초대 라형진 감독을 시작으로 2대 강민규 감독까지 프로출신 감독을 영입하며 총 29명의 선수들과 3명의 코치진을 중심으로 주 2회씩 훈련하고 있다.

강민규 감독은 “코로나19 상황에서도 방역수칙을 준수하며, 어렵게 훈련에 임해 준 선수들이 자랑스럽고, 1년이라는 시간을 지켜봐 주신 부모님들께 감사하다. 앞으로도 많은 관심과 응원을 부탁드린다.” 라고 수상 소감을 전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