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송군, (사)남북경제문화협력재단과 업무협약 체결
상태바
청송군, (사)남북경제문화협력재단과 업무협약 체결
  • 박정열 객원기자
  • 승인 2021.06.08 15: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북 교류협력으로 한반도 평화에 적극 협력 협약
▲8일 청송군과 (사)남북경제문화협력재단이 남북교류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8일 청송군과 (사)남북경제문화협력재단이 남북교류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청송군=안동뉴스] 통일부에 등록된 대북협력민간단체인 (사)남북경제문화협력재단(이하 경문협)이 청송군과 남북한의 새롭고 지속적인 협력을 위해 힘을 모으기로 했다.

8일 경문협과 청송군은 군청 제1회의실에서 윤경희 청송군수와 임종석 경문협 이사장(현 대통령 외교안보특보), 청송군남북교류협력위원회 위원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경문협은 남·북간 문화분야, 경제분야 교류 협력, 인도적 협력 등 남·북간 교류협력사업에 힘써 오고 있다.

협약은 청송군과 경문협이 평화통일을 대비하고 역사와 미래가 공존하는 지속적인 남북협력으로 한반도 평화에 이바지하기 위해 적극 협력하자는 것이 주요 내용이다.

이번 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남북한 공동번영 ▲지속적이고 제도적인 협력 ▲주민참여의 원칙을 바탕으로 청송군과 북측 도시와의 항구적 협력체계를 구축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농업·산림·보건의료협력사업을 포함해 청송군의 성격에 맞는 계획을 수립하여 중점 협력사업을 선정·추진하기로 했다. 아울러 실효성 제고를 위해 경문협은 신뢰할 만한 북측의 교류창구를 확보해 사업의 성사를 위해 적극 노력하기로 했다.  
  
특히 남북한 간 교류와 협력이 사실상 중단된 상태에서 진행되는 이번 업무협약은 남북협력을 위해 만반의 준비를 갖추고 남북 도시간 연계협력을 위한 사전 작업으로, 앞으로 협력의 토대가 마련되면 청송군이 선제적으로 사업을 추진하겠다는 취지이다.

임종석 이사장은 “지방자치단체가 뿌리가 된다면 국제환경의 변화에도 불구하고 지속적이고 훨씬 안정적인 남북 협력이 가능할 것”이라며, “청송군이 남북 간 협력의 모범 모델이 되도록 경문협에서 적극적으로 돕겠다.”고 말했다. 

윤경희 군수는 “남북관계가 긴장상태를 이어가고 있지만 급변하는 국내·외 환경 속에서 통일시대를 대비하여 북한을 넘어 동북3성과 연해주, 러시아를 아우르는 북방경제권 속에서 청송사과가 표준이 되길 희망한다.”며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공약사업인 ‘청송사과재배기술 남북교류사업’을 위한 든든한 동반자가 생겼으므로 사업에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