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영세 시장, "기후위기 극복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
상태바
권영세 시장, "기후위기 극복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
  • 권기상 기자
  • 승인 2021.11.19 11: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탄소중립 지방정부 실천연대 경북 지역회장에 선출
▲권영세 안동시장.(사진 안동시청 제공.2021.11.19)
▲권영세 안동시장.(사진 안동시청 제공.2021.11.19)

[안동=안동뉴스] 권영세 안동시장은 지난 18일 수원시청 상황실에서 비대면 온라인으로 개최된 '탄소중립 지방정부 실천연대' 기초지방자치단체 정기총회에 참석해 탄소중립을 위한 공동 대응 의지를 밝혔다.

19일 시에 따르면 '탄소중립 지방정부 실천연대'는 전 세계 지방정부의 탄소중립 선언 등 기후행동 강화 추세에 따라 국내 지자체의 기후행동 의지를 결집하여 탄소중립 노력을 확산하기 위해 구성된 지방정부 협의체로 현재 219개 지방자치단체가 가입돼 있다.

이번 총회는 지방정부 실천연대 발족 후 처음으로 개최되는 회의이며, 지방정부 실천연대에 가입한 회원도시, 환경부, 한국환경공단(사무국), 탄소중립위원회가 참여해 지방정부 실천연대의 체계적인 운영 방안을 마련하고자 열렸다.

회의는 한정애 환경부장관의 축하영상을 시작으로 탄소중립공동위원장의 축사, 환경부의 탄소중립 정책동향과 한국환경공단의 탄소중립 지방정부 실천연대 추진현황과 계획, 주요안건 논의 등으로 진행됐다.

주요 안건은 실천연대 운영규정 개정, 기초자치단체 운영세칙 제정, 기초지자체 2기 회장선출, 지역회장 선출과 실무대표단 확대 등으로 본격적인 행정체계를 마련해 지방정부 실천연대를 효율적으로 운영할 계획이다.

특히, 이번 안건에서 논의된 기초지자체 2기 회장은 수원시장, 대구시장이 연임되고 시·도별 15명의 지역회장 중 경북 지역회장에는 권영세 안동시장이 선출됐다.

자리에서 권영세 안동시장은 “경북 지역회장으로 선출돼 정부의 중점과제인 2050탄소중립 실현을 위한 지방정부의 막중한 책임감을 느낀다”며 “시대가 요구하는 피할 수 없는 과제인 탄소중립이라는 공동 목표를 위해 지방정부 실천연대와 적극 협력해 기후위기 극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