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시, 성공적 귀농 돕는다!... 주택구입 등 7천5백만원 융자
상태바
안동시, 성공적 귀농 돕는다!... 주택구입 등 7천5백만원 융자
  • 권기상 기자
  • 승인 2022.01.11 09: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일러, 지붕 등 소규모 주택 수리비, 농가주택 신축 설계비 지원

[안동=안동뉴스] 도시민들의 귀농에 대한 동기유발과 귀농 초기 안정적인 영농정착을 위해 다양한 귀농 시책이 추진된다.

11일 시에 따르면 귀농 세대의 초기 부담경감을 위한 신규 지원사업으로 소규모 주택수리비, 농가주택 설계비를 지원한다.

소규모 주택수리비 지원사업은 보일러 교체, 지붕·부엌·화장실 개량 등 주택시설의 수리를 지원하는 사업으로 사업비는 500만 원(보조 50%)이다. 

농가주택 설계비 지원사업은 귀농인이 농가주택 신축시 드는 설계비를 지원해 주는 사업으로 사업비는 50만 원(보조 100%)까지 지원된다. 

두 사업 모두 안동시 외 도시지역에서 농업 외 타 산업 분야에 종사하며 1년 이상 거주하다가 농촌지역에 가족(부부/2인 이상)이 함께 전입하고 실제 농업에 종사(예정)하는 세대주에 한해 신청가능하다.

또한, 영농기반 구축에 소요되는 자금을 지원하는 귀농정착 지원사업과 귀농인의 안정적인 조기 정착과 자립기반 구축을 위해 귀농창업과 주택구입 지원사업은 주소지 읍면동에 2월 4일까지 신청해야 하며, 자격요건 심사 등을 거쳐 대상자를 선정한다.

대상자에게는 귀농정착을 위해 49농가에 4백만 원씩 지원(사업비 5백만 원 이상) 하며, 귀농창업과 주택구입을 위해 금리 2%, 5년 거치 10년 균분 상환 조건으로 융자 지원하며, 농업 창업 자금은 가구당 3억 원 한도, 주택 구입 자금은 가구당 7천5백만 원 한도이다.

안동시 담당자는 “고령화와 산업화로 인구가 감소하고 있는 농촌지역에 귀농 귀촌을 통해 활력을 불어넣고, 체계적인 정책 추진과 지역민의 화합을 통해 귀농인들의 조기 정착이 가능하도록 적극 지원하겠다.”라고 밝혔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