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콘텐츠진흥원, “오늘은 어린이 날♪♫∼‘꽁지’랑 놀자∼”
상태바
경북콘텐츠진흥원, “오늘은 어린이 날♪♫∼‘꽁지’랑 놀자∼”
  • 권기상 기자
  • 승인 2022.05.03 18: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일 어린이 100여명에게 엄마까투리 선물증정
5월∼9월 매주 토요일 ‘꽁지 탈 상시 체험’ 프로그램 운영
▲자료 경상북도콘텐츠진흥원 제공.2022.05.03
▲자료 경상북도콘텐츠진흥원 제공.2022.05.03

[경북=안동뉴스] 경상북도콘텐츠진흥원(이하 진흥원)은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애니메이션 ‘엄마까투리’와 함께하는 다양한 이벤트를 준비했다고 3일 밝혔다.

진흥원에 따르면 엄마까투리는 故 권정생 선생의 동화를 경상북도와 안동시의 지원으로 TV시리즈로 개발한 작품으로, 2016년 시즌1 방송 이후 현재 시즌 4가 EBS에서 방영되고 있는 지역 대표 콘텐츠 중 하나이다.  

이러한 엄마까투리의 인기에 힘입어 진흥원에서는 지역 어린들에게 즐거움을 주는 다채로운 행사를 마련한다. 

우선, 오는 5일 100주년을 맞이하는 어린이날을 기념하여 진흥원 4층 라키비움을 방문하는 100여명의 지역 어린이들에게 엄마까투리 상품을 증정하고 엄마까투리 캐릭터 탈 인형과 함께 사진을 찍을 수 있도록 포토존을 조성한다. 

또 캐릭터 열쇠고리 인형, 엄마까투리 열패치, 애착인형 등 기존에 출시한 엄마까투리 상품을 준비해 어린이들에게 추억을 만들어 줄 예정이다.  

그리고 5월 첫째 주부터 매주 토요일 1시에 엄마까투리 인기 캐릭터 중 하나인 ‘꽁지’를 진흥원 4층 라키비움에서 보다 쉽게 만날 수 있도록 기획한 프로그램도 운영한다. 

특히 이번 프로그램은 안동에서 태어난 ‘엄마까투리’를 지역의 어린이들이 더 자주 가까이 볼 수 있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기존에 사전 접수를 통해 특정 날짜에만 이용할 수 있었던 체험프로그램을 대폭 확대하여 5월부터 9월까지 매주 토요일 정기 프로그램으로 확정하여 사전 신청없이 매주 토요일 오후에 진흥원 라키비움에 방문하면 엄마까투리 ‘꽁지’ 탈 인형의 활동을 재미있게 구경하고 사진도 찍을 수 있다. 

체험은 꽁지와 함께 꽃, 식물들로 캐릭터 액자 꾸미기, 캐릭터 색칠하기 등 라키비움을 방문하는 어린이들이 쉽게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구성했다. 

이종수 진흥원장은 “엄마까투리 어린이날 이벤트와 상시 체험프로그램은 코로나 19로 힘든 시기를 보낸 어린이들을 위한 선물이자 단계적 일상회복을 알리는 행사”라며 “지난 2년 동안 많은 행사들이 취소돼 엄마까투리를 자주 만날 수 없었던 아쉬움을 달랠 수 있도록 어린이들과 도민들을 위해 더 좋은 프로그램으로 보답하겠다.”고 전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