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김새롬 후보 개소식 가져... "민주당 씨앗 싹틀 수 있길 지지 부탁"
상태바
민주당 김새롬 후보 개소식 가져... "민주당 씨앗 싹틀 수 있길 지지 부탁"
  • 권기상 기자
  • 승인 2022.05.15 10: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민단체가 보증하는 행동하는 청년, 김새롬"

[안동=안동뉴스] 지난 14일 오후 5시 안동시 가 선거구(북후·서후, 송하동)에 출마한 더불어민주당 김새롬 후보가 송현동에 마련한 선거사무소를 개소했다.

이날 가진 개소식에는 안동 인근 시민활동가와 지지자, 정·관계 인사들이 자리를 함께하며 젊은 일꾼의 승리를 기원했다.   

행사에서 축하 메세지를 영상으로 대신한 송영길 서울시장 후보는 "김새롬 후보는 사회복지사로 오랫동안 지역 복지를 위해 일해 왔다. 본인도 워킹맘으로 열심히 살아왔다. 꼭 당선돼서 지역에서 큰 역할 기대하겠다."고 전했다.

이어 김위한 안동시장 후보는 "이번에 제가 출마를 하지 않을 수 없게 만든 후보"라며 "지난 10여년의 세월동안 지역에서 민주당 지지율이 10% 정도 올랐다. 이제 지역도 변하고 있다. 그변화의 중심에 김새롬 후보가 나타났다. 꼭 당선될 수 있도록 힘을 실어 주기 바란다."고 응원했다.

이어 김 후보는 "시민단체가 보증하는 행동하는 청년 김새롬입니다"라고 자신을 소개하며 "모두가 잘 살 수 있는 세상, 더 나은 삶을 누릴 수 있는 세상에 대한 고민이 제 인생에 최대 관심사이다. 누구나 살고 싶은 지역을 만들겠다. 씨앗조차 뿌리기 힘든 지역구에 처음 민주당 시의원에 출마한다. 씨앗이 싹틀 수 있도록 많은 지지를 부탁한다."고 호소했다. 

한편 오는 6.1 지방선거에서 안동지역 더불어민주당 소속 출마자는 역대 최고인 안동시장 1명, 광역의원 1명, 기초의원 5명, 비례대표 1명 등 총 8명이 출마하고 있다. 안동지역 선출직은 총 22명이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