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시청서 공무원 흉기에 찔려 끝내 숨져… 같은 직원이 범행
상태바
안동시청서 공무원 흉기에 찔려 끝내 숨져… 같은 직원이 범행
  • 권기상 기자
  • 승인 2022.07.05 11: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동=안동뉴스] 5일 오전 8시 56분경 안동시 명륜동 안동시청 주차타워 2층에서 흉기에 찔린 50대 여성 공무원 A 씨가 숨졌다

이날 경찰 등에 따르면 출근시간대에 주차타워에서 같은 직원인 40대 남성 B 씨가 흉기를 휘둘러 A 씨가 복부에 중상을 입고 쓰러졌다. A 씨는 출동한 119구급대원에 의해 응급처치를 받고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사망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용의자 B 씨를 붙잡아 자세한 사건 경위를 조사 중이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