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형동 의원, 2023년 국비 예산 2천 3백여억 원 확보
상태바
김형동 의원, 2023년 국비 예산 2천 3백여억 원 확보
  • 권기상 기자
  • 승인 2022.09.07 16: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족한 부분 증액하기 위해 모든 힘 다 쏟을 것”
▲김형동 국회의원.
▲김형동 국회의원.

[안동=안동뉴스] 지난 2일 제출된 2023년 정부 예산안 중 안동시 국비 예산으로 2천3백여 억원이 확보된 것으로 전해졌다.

7일 김형동 국회의원(경북 안동․예천)시에 따르면 이번에 확보된 안동시 주요 국비사업은 안동 풍산-서후 간 국도 34호선 확장 33억원, 용상-교리 국도 우회도로 건설 587억 원, 안동-영덕 간 국도 선형개량 322억 원, 안동-포항 간 국도 확장 548억 원, 와룡-법전 간 국도 개량 205억 원 등 안동에 필요한 SOC 사업 대부분이 부처 반영액 보다 증액 편성됐다.

또한 바이오 백신 교육연구 시설 및 오픈랩 구축에 45억원, 백신 글로벌 산업화 기업지원 사업에 64억 3천 만원, 백신 전문인력 육성지원센터 구축에 14억 9천 만원을 확보하는 등 안동이 글로벌 백신․바이오를 선도하기 위해 추진하고 있는 사업들이 당초 요구한 대로 반영됐다.

안동의 글로벌 관광자원 브랜드 경쟁력 확보를 위한 이육사 기록프로젝트 및 다큐멘터리 제작 2억원, 대한민국 내륙 관광의 중심지로 우뚝 서기 위한 관광거점도시 육성사업에 69억 7천 만원, 안동 임청각 역사문화 공유관 건립에 17억 5천 만원을 확보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 밖에도 AI, 로봇 기반 농산물 물류 자동화 실증센터 구축에 48억원, 노후 상수관망 정비사업에 39억 5천 만원, 자연재해 위험지구 정비 사업 55억원 등 안동시민의 삶의 질 향상과 안전을 위한 예산도 확보했다.

김형동 의원은, “재정건전성 우선의 정부 재정 기조 속에 내년 안동시 국비 예산을 확보하기 위해 의원실과 경북도, 안동시 공무원들이 최선을 다했다”며, “이제 공이 국회로 넘어온 만큼 예산심의 과정에서 당초 계획했던 목표를 달성할 수 있도록 혼신의 힘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