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소카페 청송정원, 지역 관광명소로 '각광'... 추석 연휴기간 8천명 넘게 발길
상태바
산소카페 청송정원, 지역 관광명소로 '각광'... 추석 연휴기간 8천명 넘게 발길
  • 권기상 기자
  • 승인 2022.09.13 14: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청송군청 제공.2022.0913
▲사진 청송군청 제공.2022.0913

[청송군=안동뉴스] 국내 최대 규모의 백일홍 화원 ‘산소카페 청송정원’이 관광객들과 주민들의 발길이 이어졌다.

13일 군에 따르면 산소카페 청송정원는 지역의 새로운 볼거리와 관광명소를 조성하여 다양한 관광수요에 대비하고 주민들과 관광객들에게 느낌과 쉼 그리고 힐링 공간을 제공하기 위해 파천면 용전천 일원 4만2,000평 규모로 조성됐다.

올해는 벤치 그늘막, 사과터널 등 각종 조형물과 포토존을 추가로 설치하여 볼거리와 편의시설을 확대했다.

또 구역별로 백일홍 색깔을 구분하여 다채로운 볼거리를 마련했다. 특히 당초 계획되었던 입장료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친 군민과 방문객들에게 자유롭고 부담 없는 방문을 위해 별도 매표 없이 전면 무료로 개방 중에 있다.

▲사진 청송군청 제공.2022.0913
▲사진 청송군청 제공.2022.0913

이에 따라, 지난 8월 29일 정식 개장 이후 지역 주민과 SNS 등에서 입소문을 타면서 약 1만 명이 방문한 것으로 집계됐다. 추석연휴기간에는 8천 명 이상이 찾아 새로운 관광명소로 떠올랐다.
 
이에 더해 군은 향후 각종 행사와 음악회 등을 이곳에서 개최할 예정으로 방문객 수는 더욱 늘어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윤경희 군수는 “산소카페 청송정원은 지역민들과 관광객들에게 힐링과 여가공간을 제공하며 지역의 새로운 랜드마크로 급부상하고 있다”며 “앞으로는 지역의 주요 관광자원과 시설과 연계해 새로운 관광거점지역으로 활성화시켜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