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최대 규모 백일홍 화원서 음악회 연다... 오는 10월 1일에서 3일까지
상태바
국내 최대 규모 백일홍 화원서 음악회 연다... 오는 10월 1일에서 3일까지
  • 박정열 객원기자
  • 승인 2022.09.29 16: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소카페 청송정원, 제33회 경북합창제 등
▲지난해 산소카페 청송정원 공연 장면.(사진 청송군청 제공.2022.09.29)
▲지난해 산소카페 청송정원 공연 장면.(사진 청송군청 제공.2022.09.29)

[청송군=안동뉴스] 국내 최대 규모의 백일홍 화원인 ‘산소카페 청송정원’에서 오는 10월 1일에서 3일까지 합창제, 음악회 등 다양한 공연이 펼쳐진다.
 
우선 1일 청송문화원합창단 외 경북도내 13개 시·군에서 18개 합창단이 참여하는 ‘제33회 경북합창제’가 개최된다. 

경북합창제는 총 2부에 걸쳐 진행되며, 우선 오후 3시부터 진행하는 1부에서는 성주군어린이합창단 외 9개 합창단과 테너 한용희가 특별 출연한다. 

이어 오후 7시부터 진행하는 2부에서는 청송시니어합창단의 오프닝 공연을 시작으로 청송문화원합창단 외 6개 합창단과 한국 최초이자 유일한 남미음악 그룹인 ‘가우사이’의 특별공연도 펼쳐진다.

다음날인 2일에는 오후 4시부터 9월 문화가 있는 날 ‘청춘 마이크’ 공연이 준비돼 있다. 청춘 마이크 경북권 공연은 열정과 재능있는 청년예술가들에게 공연기회를 제공하는 사업으로써 경북권은 경산에 위치하고 있는 예술마을 민 아트홀이 주관 단체로 선정되어 운영하고 있다. 공연에서는 LOKI, 클래식기타리스트 곽진규, 전석매진, 자판기유자차, 디아만테 등이 출연한다. 

연휴 마지막 날인 3일에는 오후 1시 30분부터 작은 음악회가 열린다. 작은 음악회에는 뮤지컬 배우 박혜민, 통기타 밴드팀, 커피밴드팀, 가수 박미영 등이 출연한다. 

공연은 뮤지컬 배우이며 성악가인 박혜민의 ‘나는 나만의 것(뮤지컬 엘리자벳)’을 시작으로 통기타 밴드, 커피밴드 등 실력을 인정받고 있는 팀이 출연하여 백일홍과 어울리는 선곡으로 군민과 관광객들의 흥을 돋구고, 마지막으로 가수 박미영이 출연해 신나는 트로트 공연으로 대미를 장식 할 예정이다.

윤경희 군수는 “지역 관광명소로 자리매김한 ‘산소카페 청송정원’에서 연휴를 즐길 수 있도록 지역 주민들과 관광객들을 위한 다양한 공연을 준비했다.”며, “많은 분들이 청송정원에서 울려 퍼지는 사랑의 하모니로 힐링하시고 행복을 느껴보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