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예천 행정구역 통합만이 진정한 상생발전"
상태바
"안동·예천 행정구역 통합만이 진정한 상생발전"
  • 권기상 기자
  • 승인 2022.11.19 12: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동·예천 행정구역 통합 신도시추진위, 안동시의회에 청원서 전달
▲지난 18일 안동·예천 행정구역 통합 신도시추진위원회가 안동시의회를 찾아 청원서를 전달했다.(사진 권기상 기자.2022.11.19)
▲지난 18일 안동·예천 행정구역 통합 신도시추진위원회가 안동시의회를 찾아 청원서를 전달했다.(사진 권기상 기자.2022.11.19)

[안동=안동뉴스] 지닌달 30일 경북도청 신도시에서 출범한 안동·예천 행정구역 통합 신도시추진위원회(이하 추진위)가 안동시의회를 찾아 관련 조례재정과 시민들의 공론의 장 마련을 청원했다.

지난 18일 오후 5시 안동시의회를 찾은 추진위는 권기익 의장에게 청원서를 전달하고 지역민을 대변하는 의회의 적극적인 노력을 당부했다.

추진위는 청원서를 통해 "개발이 멈춰버린 경북도청 신도시의 생존과 지역소멸 위기에 처한 안동과 예천을, 천년미래 세대들에게 살기 좋은 안동과 예천을 물려주기 위한 시대적 소명의식으로 청원한다"며 예천군과 협력해 신도시 내 행정 일원화를 통한 주민 불편 해소를 요구했다. 

또한 안동·예천 행정구역 통합 논의에 시·군민들이 공개적으로 참여 할 수 있도록 조속한 조례 재정과 공론화 기반 마련을 촉구했다.

이에 권 의장은 "지역 발전을 위해 안동시의회도 예천군의회와 교류를 통해 조례 재정 입장을 밝히고 대안 마련을 요구하는 만남을 가질 예정이다"며 "안동시와 예천군의 입장이 서로 다른 부분이 있기 때문에 지속적인 만난을 통해 소통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