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양양조장, 영양 대표 감성 플레이스로 '우뚝'... 100년 양조장 축제 성료
상태바
영양양조장, 영양 대표 감성 플레이스로 '우뚝'... 100년 양조장 축제 성료
  • 권기상 기자
  • 승인 2024.05.14 1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도창 군수, "청년창업공간 활용해 지역 경제 활성화에 도움"
▲영양양조장 막걸리 한마당 .(사진 영양군청 제공)
▲영양양조장 막걸리 한마당 .(사진 영양군청 제공)

[영양군=안동뉴스] 영양군과 교촌F&B의 자회사 ㈜발효공방1991이 공동으로 주최·주관한 영양양조장 막걸리 한마당이 즐길 거리와 먹거리를 곁들여 좋은 반응을 얻었다. 

지난 산나물축제와 더불어 처음 개최된 이번 행사는 도시재생뉴딜사업을 통해 새 단장한 지역의 대표 건축 유산인 100년이 넘도록 주민과 함께한 영양 양조장을 전국 방방곡곡에서 찾아온 관광객들에게 알리고자 개최됐다. 

이번 행사는 평상시 주차장으로 이용되던 양조장 마당을 활용해 현대적 스타일의 감성 주막으로 꾸미고 지역 특산주로 우뚝 선 영양 막걸리 은하수와 산나물 음식 체험을 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군은 기간 동안 1만5,000여 명에 이르는 인원이 영양 양조장(전시공간 카페 소풍 포함)에 방문한 것으로 추산했다.

행사에 참여한 한 주민은 “쓰러져가는 영양 양조장을 새롭게 단장하고 일반인들이 상시 체험할 수 있도록 공개해 주어서 주민으로서 뿌듯함과 자부심이 느꼈다”라며 “또, 양조장 마당 감성 주막은 그 어느 곳보다 아름답고 예뻐서 축제를 맞아 찾아오신 친지를 모시고 오게 됐다.”라고 했다.

행사를 주최한 발효공방1991은 "축제 기간 동안 지난해의 3배가 넘는 6,000여 병 은하수 막걸리를 생산하였으나 전량이 소진돼 재생산을 통해 지역 판매처에 공급해 차질이 없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오도창 군수는 “이번 축제를 통해 영양군의 또 다른 가능성을 확인했으며, 장차 영양 양조장의 빈 공간인 청년창업공간을 활용하여 지역 경제 활성화에 한층 더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힘쓰겠다.”라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