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 피클볼 국제대회 국내 최초 개최...오는 6일부터 9일까지 안동시민테니스장서
상태바
안동, 피클볼 국제대회 국내 최초 개최...오는 6일부터 9일까지 안동시민테니스장서
  • 권기상 기자
  • 승인 2024.06.05 11: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드민턴, 테니스, 탁구 요소 결합 종목, 미국서 급성장
▲2024 WPC(World Pickleball Championship) in Korea 대회 포스터.(자료 안동시청 제공)
▲2024 WPC(World Pickleball Championship) in Korea 대회 포스터.(자료 안동시청 제공)

[안동=안동뉴스] 2024 WPC(World Pickleball Championship) in Korea 대회가 오는 6일부터 9일까지 4일간 안동시민테니스장에서 개최된다.

5일 시에 따르면 WPC대회는 세계에서 가장 유명한 피클볼 토너먼트 대회 중 하나로 우리나라에서는 안동에서 처음으로 개최되는 피클볼 국제대회이다. 해외선수 150여 명을 포함한 500여 명의 선수가 연령대별 남녀단식, 남녀복식, 혼합복식에 참가한다.

피클볼은 배드민턴, 테니스, 탁구의 요소가 결합된 종목으로 미국에서 급성장하는 스포츠이다. 남녀노소, 장애인 비장애인 모두 즐길 수 있고 쉬운 규칙으로 인해 전국적으로 빠르게 확산하는 추세이며 2023년에는 안동시피클볼협회가 창립돼 200명 이상의 동호인들이 활동하는 중이다. 특히 국립안동대학교 체육학과 학생들이 국내·외 대회에서 입상하는 등 젊은 세대에서는 선풍적인 인기를 끌고 있다.

이번 대회로 해외에 가지 않고도 국제적인 선수들의 경기를 볼 수 있는 절호의 기회가 될 뿐 아니라 전 세계에 안동의 스포츠 인프라 및 세계 속의 한국, 한국 속의 한국을 알리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안동시 담당자는 “대회에 참가하신 모든 분이 안동만의 특별한 맛과 문화를 체험해 보시고 최선을 다해 후회 없는 경기를 하시길 바란다”라며 “피클볼이 온 세대가 함께 즐길 수 있는 생활 스포츠로 자리매김하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