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시, 6.25 참전 전몰 호국학도 추념식 개최... 5일 한국생명과학고 체육관서
상태바
안동시, 6.25 참전 전몰 호국학도 추념식 개최... 5일 한국생명과학고 체육관서
  • 권기상 기자
  • 승인 2024.07.07 10: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25 전쟁 한국생명과학고 학생 75명 참전, 6명 전사
▲한국생명과학고등학교 전몰 호국학도 추념식.(사진 안동시청 제공)
▲한국생명과학고등학교 전몰 호국학도 추념식.(사진 안동시청 제공)

[안동=안동뉴스] 지난 5일 한국생명과학고등학교 체육관에서 6.25 전쟁 당시 참전했다 전사한 한국생명과학고등학교(구 안동농림고등학교) 전몰 호국학도의 애국정신을 기리기 위한 추념식이 열렸다.

6.25 전쟁 당시 한국생명고등학교 재학생 75명은 구국의 일념으로 참전했으며, 그중 6명이 낙동강 전선에서 전사했다. 이들의 호국정신을 후대에 알리고, 호국학도 의용군을 추모하고 유족들을 위로하기 위해 추념식을 개최하고 있으며 올해로 10회째를 맞았다.

한국생명과학고등학교 6.25전몰학도의용군기념사업회가 주관해 보훈안보단체장, 한국생명고등학교 졸업생 및 유족 등 3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국민의례, 애국가 제창, 묵념, 헌화 및 분향, 추념사, 기념사, 추모헌시 낭송 순서로 진행됐다.

▲한국생명과학고등학교 전몰 호국학도 추념식에 참배한 권기창 안동시장.(사진 안동시청 제공)
▲한국생명과학고등학교 전몰 호국학도 추념식에 참배한 권기창 안동시장.(사진 안동시청 제공)

권기창 안동시장은 기념사에서 “한국생명과학고등학교는 일제강점기에는 60여 명이 모여 조선회복연구단을 구성해 독립운동에 앞장섰으며, 6.25 전쟁이 발발하자 풍전등화 위기의 조국을 구하기 위해 호국학도병으로 전쟁터로 달려가는 등 충효 실천에 모범을 보였다”라며 “이번 행사를 통해 학도의용군의 숭고한 희생정신을 가슴 깊이 되새겨, 시민 모두가 일상 속 살아있는 보훈 실천에 함께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한편, 75명 학도병의 숭고한 정신을 기리고자 2015년 한국생명과학고등학교 충의공원 내에 건립된 6.25 참전 호국학도 충의탑은 2016년 국가보훈부가 현충시설로 지정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