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양군, 사회적 거리두기 시범적용 3주 연장... 5월 23일까지
상태바
영양군, 사회적 거리두기 시범적용 3주 연장... 5월 23일까지
  • 박정열 객원기자
  • 승인 2021.04.30 14: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양군=안동뉴스] 영양군은 오는 5월 3일 00시부터 23일 24시까지 사회적 거리두기 개편 1단계 시범적용을 3주간 연장된다.

30일 군에 따르면 지난 26일부터  시작된 사회적 거리두기 개편 시범적용 기간 동안 영양군에서는 추가로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하지 않아 사회적 거리두기 개편 시범적용을 3주간 연장하게 됐다.

그동안 새마을회 코로나19 퇴치 캠페인, 특별방역점검기간 시행을 통한 지속적인 점검, 고위험 시설의 자발적인 점검과 소독, 영양군민들의 적극적인 협조 등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추가로 발생하지 않았다.

새로운 사회적 거리두기 개편 시범적용 기간 동안 영양군 내에서 식당을 운영하는 A씨는 “1년 이상 지속된 코로나19로 어려움이 많았는데, 이번 사회적 거리두기 개편 시범적용으로 식당의 손님이 늘어 어려움을 다소나마 덜게 됐다”는 반응을 보이는 등 지역 경제 활성화에도 큰 도움이 되고 있다.

오도창 군수는 “이번 사회적 거리두기 개편 시행으로 침체된 지역 상권에 많은 도움이 되어 다행이며, 영양군민들의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노력 덕분에 사회적 거리두기 개편 시범적용이 문제없이 진행돼 감사하다.”고 전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