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송군 농산물공판장, 새해 첫 경매 ‘활기’... 사과 3,994상자/18kg 경매
상태바
청송군 농산물공판장, 새해 첫 경매 ‘활기’... 사과 3,994상자/18kg 경매
  • 박정열 객원기자
  • 승인 2022.01.04 14: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매년 출하물량 크게 증가, 선별수수료 지원에 농가 호평
▲사진 청송군청 제공.2022.01.04
▲사진 청송군청 제공.2022.01.04

[청송군=안동뉴스] 지난 3일 청송군 농산물공판장의 2022년 첫 경매가 열렸다.

이날 첫 경매는 지난해에 수확해 저장중인 청송사과 만생종 후지(富士)에 대한 경매로 진행됐다. 물량 3,994상자/18kg를 경매해 상자 당 평균가격 4만5,850원을 기록했다.
 
군은 지난 2019년 11월 8일 청송군농산물공판장을 개장해 사과 출하량 기준 2019년산 1,905톤, 2020년산 4,980톤, 2021년산 4,114톤(2021년 12월말 기준)을 처리했다. 

이는 전년 동기(2,608톤)에 비해 공판장 출하물량이 크게 증가한 1.6배로 지역농가의 편의와 소득 증진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

군은 농가의 부담을 줄이고 지역공판장 이용을 활성화하고자 추진하는 공판장 출하농가 선별수수료(상자당 1,500원) 지원사업을 전년도에 이어 올해도 계속 추진한다. 

전년도에 32만6천 상자에 해당하는 4억8천9백만 원의 선별수수료를 공판장을 이용하는 농가에 지원해 농가들로부터 호응을 얻고 있다.

윤경희 군수는 “공판장 개설 4년차가 되는 청송사과유통센터는 해를 거듭할수록 뚜렷한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며 “앞으로도 유통센터가 사과농가들과 함께 청송사과산업을 견인할 수 있도록 관심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