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의회 지방소멸대책특위, 활동결과보고서 채택
상태바
경북도의회 지방소멸대책특위, 활동결과보고서 채택
  • 권기상 기자
  • 승인 2024.06.11 15: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방소멸 극복 위한 실효성 있고 다양한 정책적 대안 제시 위해 노력
▲경북도의회 전경.(사진 안동뉴스DB)
▲경북도의회 전경.(사진 안동뉴스DB)

[경북=안동뉴스] 경상북도의회 지방소멸대책특별위원회는 10일 제347회 정례회 기간 중 오전 11시부터 위원회 회의를 개최하여 지방소멸대책특별위원회 활동결과보고서를 채택했다.

경북도는 노인인구 비율이 23.4%로 초고령사회로 진입하였으며 저출생과 고령화로 인한 특단의 대책을 마련하기 위해 지난 2022년 10월 5일 9명의 위원으로 구성하여 특별위원회 활동을 시작했다.

지방소멸대책특별위원회는 위원회 회의 개최 및 지방소멸 대응 관련 토론회와 인터뷰, 「경상북도 인구정책 기본조례 일부개정조례안」과 같은 관련 조례 발의 등으로 활발하게 활동하면서 집행부의 노력과 그 결과물을 점검하는 한편, 지방소멸 극복을 위한 실효성 있고 체감할 수 있는 대안 제시를 위해 노력했다.

특히, 주요 정책제언으로 지역 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을 위한 중앙정부 차원의 과감한 정책적 지원의 필요성, 2차 공공기관 지방 이전의 조속한 추진, 지방의료 지원을 위한 종합적인 대책 수립, 지방대학에 대한 지원 등 지방소멸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중장기적이고 지속적인 방안을 제안했다.

김창기 위원장은 “현재 우리나라는 매년 역대 최저치를 갱신하는 출생률로 국가의 소멸을 걱정해야 하는 단계까지 왔으며, 이제 지방소멸 극복은 국민 전체가 시급히 해결해야 할 과제가 되었다”면서 “지방소멸 극복을 위한 실효성있는 실행방안을 마련하고 지역사회의 공감대를 형성해 나갈 수 있도록 도민 여러분들의 지속적인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