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에 가장 필요한 것은 먹거리 해결"... 김위한 안동시장 후보 개소식 가져
상태바
"안동에 가장 필요한 것은 먹거리 해결"... 김위한 안동시장 후보 개소식 가져
  • 권기상 기자
  • 승인 2022.05.17 17: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개혁형 민생시장으로 안동의 위기 구하겠다"
▲더불어민주당 김위한 안동시장 후보가 천리동에서 선거사무소 개소식을 가졌다.(사진 구너기상 기자.2022.05.17)
▲더불어민주당 김위한 안동시장 후보가 천리동에서 선거사무소 개소식을 가졌다.(사진 구너기상 기자.2022.05.17)

[안동=안동뉴스] '개혁형 민생시장'을 강조한 더불어민주당 김위한 안동시장 후보가 천리동에서 선거사무소 개소식을 열고 안동의 위기를 구할 수 있는 후보임을 강조했다. 

17일 오후 2시에 열린 개소식에는 대구시 경제부시장을 지낸 민주당 홍의락 전 국회의원과 임미애 경북도지사 후보를 비롯한 안동지역 출마자 등 정·관계인사와 지지자들이 함께 축하의 장을 열었다.

▲이재명 선대위 총괄 상임선대위원장을 대신해 개소식에 참석한 이우종 전 경기도아트센터 대표가 축전을 대신 읽었다.(사진 권기상 기자.2022.05.17)
▲이재명 선대위 총괄 상임선대위원장을 대신해 개소식에 참석한 이우종 전 경기도아트센터 대표가 축전을 대신 읽었다.(사진 권기상 기자.2022.05.17)

행사에서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선대위 총괄 상임선대위원장은 축전을 통해 "이번 지방선거는 우리 국민들의 삶을 더 개선시킬 수 있는 일꾼을 뽑는 선거이다"며 "김위한 후보의 출마는 정말 감사하게 생각한다. 김 후보가 가지고 있는 비전과 준비된 정책들이 안동의 미래를 바꿀 것이라 믿어 의심하지 않는다."고 개소를 축하했다.

▲홍의락 전 국회의원.
▲홍의락 전 국회의원.

홍 전 국회의원 "대선이 끝나고 또 새로운 시작이다"며 "대구·경북에서 민주당이 없으면 어떻게 될 것인가를 생각해 봐야 한다. 우리가 지렛대 역할을 철저히 해내고 있다. 이제 앞으로의 선거는 대구·경북이 중요한 전선이 된다. 우리 후보들 많이 도와주고 나부터 새롭게 열심히 해 보도록 하겠다."며 지지를 당부했다.

▲민주당 임미애 경북도지사 후보.
▲민주당 임미애 경북도지사 후보.

임미애 경북도지사 후보는 "지난 2000년 이래로 경북이 위기 맞고 있다. 경북의 위기를 만든 것은 정치의 위기에서 비롯된다. 지난 27년동안 지방의 모든 권력이 국민의힘에게 있었다. 그런데 여러분은 책임 물어본 적 있는지 묻고 싶다"며 "이번 선거에서 정치의 중심을 바로 잡아야 된다고 생각한다. 그 중심에 김위한 후보가 있다. 안동과 경북의 미래를 위해서 김위한을 당선시키는 것이 우리의 할 일"이라고 했다.

이어 김위한 후보는 "현재 중앙정부의 예산을 가져오기 위해서는 한쪽만 있어서는 힘들다. 여당 국회의원과 야당의 시장이 안동의 위기를 구할 수 있다"며 "지금 우리지역에 가장 필요한 것은 먹거리를 만들고 그것을 할 수 있느냐하는 문제이다. 이를 해결하기 위해 여러분의 손으로 안동을 위해서 저를 꼭 도와달라."고 호소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