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 숙박업소에 불법촬영 탐지카드 배포... 관내 179개소 사용 설명문 배포
상태바
안동, 숙박업소에 불법촬영 탐지카드 배포... 관내 179개소 사용 설명문 배포
  • 권기상 기자
  • 승인 2024.06.10 13: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소 자율관리 능력 향상으로 안전한 숙박환경 조성에 기여
▲탐지카드.(자료 안동시청 제공)
▲탐지카드.(자료 안동시청 제공)

[안동=안동뉴스] 안동시는 이달 10일부터 디지털 성범죄를 예방하고 안전한 숙박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관내 179개 숙박업소에 불법촬영 탐지카드와 카드사용 설명문 3,600장을 제작・배포해 객실마다 비치한다고 밝혔다.

시에 따르면 휴대전화 동영상 촬영 모드에서 플래시를 켠 상태로 탐지카드를 카메라 렌즈에 댔을 때 휴대전화 화면에 하얀색 빛이 나오면 불법 촬영 렌즈가 있다는 신호다.

시는 불법촬영 탐지카드와 카드사용 설명문을 관내 숙박업소 영업자를 대상으로 배포하고 사용방법을 교육해 객실 자율점검 체계를 구축하고, 숙박업소 현장점검과 공중위생서비스평가도 병행한다.

또한 공중위생평가에서 누락되기 쉬운 불법카메라 설치여부를 자율적으로 확인하고 점검확인증을 게시하도록 해, 관내 숙박업소를 이용하는 이용객이 안심하고 숙박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한다.

김남주 안동시보건소장은 “불법촬영 탐지카드 배포를 통해 숙박업주들의 디지털 성범죄에 대한 경각심을 높이고, 자율점검 및 관리를 강화해 안전한 숙박환경을 구축하는 힘쓰겠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