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소방서, 선배 소방인의 숭고한 뜻 기려... 제88주년 수방의 날 기념 행사
상태바
안동소방서, 선배 소방인의 숭고한 뜻 기려... 제88주년 수방의 날 기념 행사
  • 권기상 기자
  • 승인 2022.07.22 17: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안동시청 제공. 2022.07.22
▲사진 안동시청 제공. 2022.07.22

[안동=안동뉴스] 제88주년 수방의 날 기념행사가 22일 오전 10시 안동시 운흥동 소재 음악분수 앞 낙동강변 둔치에서 개최됐다.

수방의 날은 1934년 7월 23일 당시 사상 유래 없는 큰 비로 낙동강이 범람하고 제방이 붕괴돼 안동 시가지가 침수 됐을 당시 앞장 서 유실된 제방 복구와 인명구조 활동에 힘쓴 선배 소방인들의 숭고한 뜻을 기리기 위한 날이다.

안동소방서와 안동의용소방대연합회에서 개최한 행사에는 이상학 안동부시장을 비롯한 내빈과 소방공무원과 의용소방대원 등 300여 명이 참석했다.

▲수난구조 훈련 시연.(사진 안동시청 제공. 2022.07.22)
▲수난구조 훈련 시연.(사진 안동시청 제공. 2022.07.22)

행사는 모터보트·제트스키·드론·로프총을 활용한 수난구조 훈련 시연, 의용소방대 제방 쌓기, 내빈소개, 국민의례, 유공대원표창, 기념사 및 축사, 기념촬영 순으로 진행됐다.

심학수 안동소방서장은 “이번 행사는 코로나19로 인해 2년 만에 개최되는 행사로 당시 재난 상황을 극복하기 위해 힘쓴 의용소방대원분들의 노고를 잊지 않고 다시 기억하고자 개최됐다”며 “선배 소방인들의 숭고한 뜻을 이어받아 지금 현재에도 열심히 활동해 주시는 의용소방대원분들에게 이 자리를 빌려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고 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