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산림박람회에 '안동시 홍보관' 운영... 6개 주제로 3일간
상태바
경북도 산림박람회에 '안동시 홍보관' 운영... 6개 주제로 3일간
  • 권기상 기자
  • 승인 2021.10.14 11: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동 호반나들이길.(사진 안동시청 제공)2021.10.14
▲안동 호반나들이길.(사진 안동시청 제공)2021.10.14

[안동=안동뉴스] 오는 14일부터 16일까지 3일간 ‘숲이 미래다! 숲으로 가자!’라는 슬로건으로 열리는 2021 경상북도 산림박람회에 안동시도 참여해 지역의 수려한 산림과 문화‧관광자원을 홍보한다.

대구 엑스코 서관 1층 1, 2홀에서 열리는 이번 산림박람회는 올해 처음으로 개최되는 것으로 정부의 2050 탄소중립 정책에 적극 대응하고 경북형 산림뉴딜 산업의 선도적 추진을 위해 마련됐다.

박람회에는 산림정책 주제관, 시군 홍보관, 임산업 기업관, 숲체험장 등으로 구성하고, 산림조합을 비롯한 국립백두대간수목원, 국립산림치유원 등 관내 유관기관과 100여 기업이 참여한다.

안동시는 이번 박람회에 '안동시 홍보관' 1개소를 운영할 계획이다. 홍보관에는 △‘수려한 안동의 산림, 문화의 향기를 더하다’, △‘숲을 벗 삼아 함께 거니는 숲길의 고장’, △‘산림속의 힐링, 휴식과 치유의 공간’, △‘도심에 숲을 그리다’, △‘어린 꿈이 자라는 곳, 숲에서 놀자’, △‘잿빛 땅에 새로운 생명을 심다’라는 6개의 주제 속에 안동의 우수한 산림휴양‧관광자원을 홍보한다.

안동시 담당자는 “박람회를 통해 다른 시·군의 산림 관련 사례들을 벤치마킹하여 안동시가 더 발전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겠다”라고 전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