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교육청, 2022년도 본예산안 16.1% 증액 편성... 5조1,162억원, 도의회 제출
상태바
경북교육청, 2022년도 본예산안 16.1% 증액 편성... 5조1,162억원, 도의회 제출
  • 권기상 기자
  • 승인 2021.11.15 11: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교육결손 회복
미래교육을 위한 교육환경 기반 구축
학생 안전 강화를 위한 교육안전망 구축
사립유치원 무상급식 시행

[경북=안동뉴스] 오는 2022년도 경상북도교육청 본예산안이 5조 1,162억 원으로 편성돼 경상북도의회에 제출됐다. 이번 본예산안은 지난해 4조 4,057억 원보다 7,105억 원(16.1%)이 증가한 규모다.

15일 경북교육청에 따르면 지난해 보다 증가한 것은 정부의 세수 여건 개선으로 중앙정부 이전수입인 보통교부금이 6,474억 원, 국고보조금 559억 원이 증가했기 때문이다. 

이번 본예산 편성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교육결손 회복과 미래교육을 위한 교육환경 기반 구축, 학생 안전 강화를 위한 교육안전망 구축 등 학생과 학교현장에 중점을 두고 편성됐다.

특히, 내년부터 유치원 무상급식을 기초자치단체와 공동으로 분담해 시행하기로 했다. 그동안 초등학교 이상에 대해서만 실시하던 무상급식을 확대 시행하는 것이다.

2022년도 주요 사업은 첫째,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학생들의 교육결손 회복을 위해 △기초학습 부진학생 지도 232억 원 △농산어촌 방과후학교 운영 104억 원 △특수학교(급) 방과후학교 지원 68억 원 △학교안전통합시스템구축(Wee프로젝트) 302억 원 △학업중단예방지원 9억 원 △과밀학급 해소를 위한 교실증축 233억 원 △소규모학교 운영체제 개선 208억 원 △특성화고 지원 198억 원 △마이스터고 운영 지원 130억 원 △학교운영비 지원 4,710억 원 등 학생들의 교육결손 회복을 위해 6,585억 원을 편성했다.

둘째, 4차 산업사회 등 미래교육을 대응하기 위해 △과학교육 지원 64억 원 △소프트웨어 교육 42억 원 △지능형 과학실험실 현대화 78억 원 △학교정보화장비 보급 497억 원 △그린스마트 미래학교 1,073억 원 △교과교실제 운영 77억 원 △고교학점제 기반 조성 113억 원 △민주시민교육 4억 원 △학부모연수 15억 원 등 에듀테크 활용 미래형 교육을 위해 3,123억 원을 편성했다.

셋째, 학생들의 돌봄 지원과 학생안전을 강화하는 교육안전망 구축을 위해 △사립유치원 교원 처우 개선 및 운영 지원 등 250억 원 △누리과정 지원 및 운영 1,880억 원 △배움터 지킴이 운영 11억 원 △학교(성)폭력 예방 173억 원 △유치원 종일제 운영 47억 원 △초등 돌봄교실 151억 원 △급식소 등 학교 교육환경개선 4,747억 원 △학생수련활동 148억 원 △특수교육대상 학생 치료지원 78억 원 △특수교육 보조인력 지원 49억 원 △교과서 지원 262억 원 △다문화교육 84억 원 △저소득층자녀 정보화 지원 55억 원 △교육급여 지원 94억 원 △무상급식비 지원 842억 원 등 배려대상별 맞춤형 복지를 지원하고 학교 교육환경을 개선하는 등 보다 촘촘한 교육 안전망 구축을 위해 1조 31억 원을 편성했다.

넷째, 인건비 및 기관 운영비 등으로 총 3조 1,142억 원을 편성했으며, 그 중 인건비가 2조 8,118억 원으로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하고 기관의 운영비 및 환경개선으로 1,063억 원, 예비비 199억 원 등을 편성했다.

2022년도 신규사업으로 학교 양치시설 설치 23억 원, 저소득층 학습 특별지원 18억 원, 메타버스 선도학교 운영 2억 원, 학교 내 작은 미술관 사업 1억 5천만 원 등이다.

임종식 교육감은 “코로나19로 위축된 학교 현장을 일상으로 되돌리기 위해 교육회복과 미래사회를 준비하는 미래형 교육과정 및 교육환경 도입, 교육복지 사각지대가 발생하지 않도록 배려대상별 맞춤형 지원과 교육환경개선 등 학생들의 안전 강화에 필요한 예산을 반영했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제출된 예산안은 도의회 교육위원회의 심의와 예산결산특별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오는 12월 13일 최종 확정될 예정이다.


주요기사